<linearGradient id="sl-pl-cycle-svg-grad01" linear-gradient(90deg, #ff8c59, #ffb37f 24%, #a3bf5f 49%, #7ca63a 75%, #527f32)

극우뇌와 왕의 DNA, 교육부 사무관의 아동학대 사건

요즘 세상은 참 흉흉하군요. 왕의 DNA와 극우뇌라는 단어가 등장하는 교육부 사무관 갑질 사건이 있었습니다. 이 사건은 세종특별자치시의 한 초등학교에서 전직 교육부 사무관 출신의 학부모가 자녀의 담임교사에게 무리한 요구를 일삼다가 아동 학대로 고소하여 직위해제시킨 사건입니다.

왕의 DNA 사건: 교육부 사무관의 아동학대


세종시 왕의 DNA 사건은 세종특별자치시의 한 초등학교에서 발생한 사건입니다. 이 사건은 교육부 사무관의 아동학대 혐의로 큰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교육부 사무관은 자녀의 담임교사에게 무리한 요구를 일삼았고, 결국 담임교사를 고소하여 직위해제까지 이르렀습니다. 하지만 검찰의 수사 결과 해당 교사는 무혐의로 복직하였습니다.

극우뇌-왕의-DNA-이미지

왕의 DNA와 극우뇌

학부모가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아이를 ‘왕의 DNA’라고 표현하면서 교사에게 행동 교정을 요구하는 편지를 보냈어요. 이 편지는 온라인 커뮤니티 카페인 ‘안아키’의 극우뇌 연구소의 주장에 기반한 것이었답니다.

극우뇌 연구소는 자폐 스펙트럼을 가진 아이들도 약물 없이도 충분히 치료가 가능하다고 주장하고 있어요. 그리고 그들은 이 치료법을 ‘왕의 DNA’라고 부르고 있어요.

왕의 DNA 특성을 제대로 이해하고 행동 치료를 하면 약물 없이도 자폐나 ADHD와 같은 증상을 보이는 아이들이 사회에 잘 적응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극우뇌 카페 ‘안아키’의 비과학적 주장

안아키 카페는 약을 쓰지 않고 아이를 키우면 자연스럽게 면역력이 생기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다고 주장합니다. 그러나 이 주장은 과학적으로 근거가 없습니다. 오히려 약을 쓰지 않고 아이를 키우는 것이 아이의 건강을 해칠 수 있습니다.

안아키 카페에서는 수두를 자연스럽게 앓게 하는 것을 권장하며, 검증되지 않은 민간요법을 권장하기도 합니다.

극우뇌 카페 ‘안아키’의 논란

ADHD와 발달장애를 약물 없이 치료하는 ‘왕의 DNA’ 치료법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이 치료법은 의료인이 아닌 김 씨가 개발하였으며, 과학적으로 검증되지 않은 치료법입니다. 또한, 비싼 비용을 요구하고 있어 많은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극우뇌 치료법에 대한 비판

  • 김 씨는 의료인이 아니며, 의학적 자격도 없는데 치료를 진행하고 있다는 점이 비판의 대상입니다.
  • 김 씨의 치료법은 과학적으로 검증되지 않았으며, 특허 출원도 미승인 상태입니다.
  • 또한, 비싼 비용을 요구하여 경제적 부담을 가중시키고 있습니다.

결론

극우뇌 카페 ‘안아키’는 과학적으로 검증되지 않은 주장을 하고, 아이의 건강을 해칠 수 있는 민간요법을 권장하는 카페입니다. 이러한 비과학적인 주장에 대한 대응은 정부와 시민단체의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합니다. 부모들은 김씨의 치료법에 주의하고, 의사와 상담을 통해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이철수 사건’의 비극과 감동, 한인들의 단결

우키시마호 사건 정리 및 미스터리 3가지

백백교 사건과 교주 그리고 백백교 동굴 위치

goodnewswellnesslifestyle-이미지
Good Life

세상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