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arGradient id="sl-pl-cycle-svg-grad01" linear-gradient(90deg, #ff8c59, #ffb37f 24%, #a3bf5f 49%, #7ca63a 75%, #527f32)

명절증후군을 극복하는 방법 4가지

명절이 되면 연휴가 긴 만큼 쉬는 기간도 많아지지만 음식 준비, 장거리 운전 등으로 생활패턴이 망가지기도 합니다. 이러한 현상을 명절 증후군이라고 부르는데, 이 글에서는 피할 수 없는 명절 증후군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방법 4가지를 소개합니다.

1. 규칙적인 수면


명절 때는 오랜만에 출근을 하지 않아 평소보다 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게 됩니다. 문제는 이러한 수면 패턴에 익숙해져 다시 직장 생활로 돌아왔을 때 심각한 피로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따라서, 수면패턴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적어도 하루에 5시간 이상 자는 것이 좋으며, 연휴가 끝난 후에도 최대한 일찍 자는 등 조금이라도 수면 시간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2. 과음 금지

명절에는 오랜만에 친척들을 만나 술을 마시곤 합니다. 회포를 풀기 위해 가족들과 음주를 하는 것은 좋지만, 과음을 하지 않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알코올은 위와 소장 등에서 흡수되고, 90% 이상이 간에서 대사를 거쳐서 해독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과음을 하면 그만큼 간에 부담이 커지게 됩니다.

혹시라도 과음을 했다면, 2~3일 정도는 금주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알코올 해독 후 간이 제 기능을 하려면 약 72시간 정도가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3. 건강한 식습관

설날과 같은 명절에는 평소보다 음식을 더 많이 먹게 됩니다. 특히, 명절 음식은 기름을 이용해서 만든 것들이 많은데, 위의 소화 기능을 떨어뜨립니다.

또한, 기름진 음식을 과식하면 소화 기능이 떨어있는 상태에서 위가 비정상적으로 팽창해 음식을 제대로 분해할 수 없어 소화 장애가 생깁니다.

맛있는 음식이 풍족한 명절이지만, 건강한 식생활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과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식사 전에 물을 충분하게 마셔 포만감을 느끼게 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4. 우울감, 스트레스 해소

긴 명절을 보낸 후 일상으로 다시 돌아오면 우울감이나 스트레스를 느끼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특히, 명절 동안 음식을 준비하는 등 평소보다 과도한 집안일을 하는 주부에게 명절 우울증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때는, 좋아하는 활동이나 산책 등으로 우울감과 스트레스를 풀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일시적인 우울감이라도 풀어주지 않으면 만성 우울증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적절하게 해소해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새롭게 주목받고 있는 건강 푸드 10가지

수면의 중요성과 정신건강을 관리하는 방법

3가지 뱃살 유형별 다어이트 방법

Good Life

세상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error: